한수원, ‘남다른 기업문화 개선 활동’ 전개
상태바
한수원, ‘남다른 기업문화 개선 활동’ 전개
  • 김경섭 기자
  • 승인 2022.09.08 11: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업소 주도 맞춤형 프로그램 발굴 개선 활동 수행
황주호 사장 “회사 전체 기업문화 활동 적용하겠다”
한수원은  기업문화 개선을 위한 성과 공유회를 개최했다.  사진 = 한수원
한수원은 기업문화 개선을 위한 성과 공유회를 개최했다. 사진 = 한수원

황주호 신임 사장이 정식 출범한 한수원(이하 한수원)은 다 함께 만드는 좋은 일터, 더 일 잘하는 조직으로 거듭나기 위해 다양한 기업문화 개선 활동을 주목을 받고 있다.

한국수력원자력(사장 황주호, 이하 한수원)이 7일 ‘기업문화 개선 시범사업소 운영 성과 공유회’를 개최했다.

더 일 잘하는 조직으로 거듭나기 위해 다양한 기업문화 개선 활동을 펼치고 있는 한수원은 ‘기업문화 개선 시범사업소 운영 성과 공유회’를 통해 현장 주도로 수행하기 위해 지난 2월 한빛원자력본부, 월성원자력본부, 인재개발원을 기업문화 개선 시범사업소로 선정한 바 있다.

이날 각 사업소는 화상으로 공유회에 참여해 지난 8개월간 수행한 각종 기업문화 개선 활동들의 운영 성과를 공유했다.

시범사업소 자체적으로 발굴한 맞춤형 프로 그램인 한빛원자력본부의 ‘행복한마음명상여행’, 월성원자력본부의 ‘노경합동Whyrano 소통워크숍, 인재개발원의 ‘그라운드룰’, 양수발전소 및 청경대 조직문화 개선 활동 사례들을 발표했다.

특히, 본사에서는 리더·팔로워 맞춤형 노무교육, 동료 피드백을 통해 나의 모습을 인식하는 ‘360도 동료 피드백’ 등의 운영 성과도 공유했다.

황주호 한수원 사장은 “구성원들이 업무에 몰입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함은 물론, 일과 조직에 애정을 갖고 자긍심을 느낄 수 있는 기업문화 활동을 지속해나갈 것”이라며, “시범사업소 운영 성과를 살펴 앞으로 회사 전체에 기업문화 활동들을 적용해 나가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