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전력기술 임직원·협력사 직원 ‘따듯한 동행’
상태바
한국전력기술 임직원·협력사 직원 ‘따듯한 동행’
  • 신동희 기자
  • 승인 2022.11.03 18: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역취약계층에 혈액수급 지원 헌혈증 500장 · TV 기증
한국전력기술은 3일, 김천의료원에 헌혈증서 500장과 86인치 TV 1대를 기증했다.    사진 = 한국전력기술
한국전력기술은 3일, 김천의료원에 헌혈증서 500장과 86인치 TV 1대를 기증했다. 사진 = 한국전력기술

한국전력기술 임직원들과 협력사 직원들이 직접 헌혈행사에 참여한 모은 헌혈증서를 의료복지 사각지대에 있는 취약계층들에게 전달해 따듯한 정(情)을 나누어 지역주민들로부터 큰 호응을 받고 있다.

한국전력기술(사장 김성암)은 3일, 김천의료원에 헌혈증서 500장과 86인치 TV 1대를 기증했다.

코로나19 극복, 지역 상생발전 및 지역사회 의료복지 향상을 위해 마련된 이번 행사를 통해 모은 헌혈증서와 TV는 지역 취약계층 환자들이 양질의 의료서비스를 누리는 데에 활용된다.

한국전력기술은 2004년부터 매년 3~4회 지속적으로 헌혈 행사를 개최해왔으며, 2020년 6월 김천의료원과 협약을 맺고 헌혈증서 300장을 기증한 바 있다.

올해에는 전 임직원 및 협력사 직원들이 참여해 3차례 헌혈 행사를 실시했으며, 11월 중에 한 번 더 헌혈 행사를 개최할 예정이다. 현재까지 누적 헌혈 참여자수는 3,332명이다.

김성암 한국전력기술 사장은 “코로나19로 혈액부족이 심화된 상황에서 자발적으로 헌혈증 기부에 동참한 임직원들에게 감사하다”며 앞으로도 김천의료원과 힘을 합쳐 사회 취약계층과 소외된 이웃에게 도움이 될 수 있는 프로그램을 발굴하고 추진하는 등 적극적인 사회공헌활동을 통해 ESG 경영을 계속해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